방문을 환영합니다.
1일동안 안보기
아름다운 삶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주님께서 십자가 고난을 받으시고자 예루살렘으로 가려 하실 때에 야고보와 요한의 어머니가 두 아들을 데리고 와서 절하며 구하였다. 그것은 주님의 나라에서 야고보와 요한을 주님의 좌우편에 앉게 해 달라는 부탁이었다.

그 부탁에 대해 주님은 마치 동문서답을 하시는 것 같은 전혀 다른 말씀을 하셨다. `너희가 나의 마시려는 잔을 마실 수 있느냐`는 것이었다. 야고보와 요한이 `할 수 있나이다`라고 자신 있게 말했다.

(마 20:21) 예수께서 가라사대 무엇을 원하느뇨 가로되 이 나의 두 아들을 주의 나라에서 하나는 주의 우편에 하나는 주의 좌편에 앉게 명하소서

(마 20:22) 예수께서 대답하여 가라사대 너희 구하는 것을 너희가 알지 못하는도다 나의 마시려는 잔을 너희가 마실 수 있느냐 저희가 말하되 할 수 있나이다


주님께서 십자가의 고난을 당하시기 전날, 사랑하시는 제자들을 데리고 이 땅에서의 마지막 유월절 식사를 하시면서 매우 충격적인 말씀을 하셨다. `너희 중에 하나가 나를 팔리라` 하지만 제자들 모두가 부인했다. 한 사람씩 돌아가면서 자신은 아니라고...

유월절 만찬을 마치시고 감람산으로 가시면서 다시 제자들에게 `너희가 다 나를 버리리라`고 예고 하셨다.

그때 베드로가 `다 주를 버릴지라도 나는 언제든지 버리지 않겠나이다`고 맹세했다. 다른 제자들 또한 마찬가지였다.

(마 26:35) 베드로가 가로되 내가 주와 함께 죽을지언정 주를 부인하지 않겠나이다 하고 모든 제자도 이와 같이 말하니라


하지만 주님의 기도가 마치실 때 쯤 무리가 예수님을 잡으러 왔을 때 그들은 모두 주님을 버리고 도망갔다.

그들이 맹세한지 반나절도 지나지 않은 때였다.


주님께서 대제사장에게 끌려가서 심문을 당하실 때 멀찍이 따라가서 바깥 뜰에 앉아있던 베드로가 또 다시 맹세하며 주님을 부인했다.

닭 우는 소리에 정신이 든 베드로가 주님이 하신 말씀이 생각나서 밖에 나가서 심히 통곡했다. 천국열쇠까지 받았고 새이름까지 받았던 베드로였다.

(마 26:75) 이에 베드로가 예수의 말씀에 닭 울기 전에 네가 세 번 나를 부인하리라 하심이 생각나서 밖에 나가서 심히 통곡하니라


주님의 고난을 기억하는 2021년 이 고난주간에 야고보와 요한에게 `나의 마시는 잔을 마실 수 있느냐`는 주님의 질문을 다시 떠올려 본다. 고난의 쓴잔을 마시지 않고는 결코 주님나라의 영광에 참여 할 수 없음을 되새겨 본다.

허영심에 들떠 자신만만했고, 깨어 기도하지 못하므로 시험에 들어 주님을 세 번씩이나 부인하고 통곡했던 베드로의 모습이 우리의 모습은 아닌지 되돌아 볼 때이다.


(계 10:10) 내가 천사의 손에서 작은 책을 갖다 먹어버리니 내 입에는 꿀 같이 다나 먹은 후에 내 배에서는 쓰게 되더라


베드로통곡.png

https://youtu.be/1m1j2TZUosQ







  • ?
    수진 2021.03.30 18:09
    선지자의예언대로작은책배에서는쓰나
    새일의말씀지켜천년왕국축복을받고
    영원한주님나라천국갑시다
  • ?
    주섬김이 2021.03.30 18:15
    주님처음 만 난날!
    지금은 마음이 둔해져 가고 있는 모습을 가끔 발견한다
    입으로만 따라가지 말고 몸과마음이 따라가자
  • ?
    Joshua 2021.03.30 22:11
    복음의 실체를 영과 혼과 육으로 깨닫기를 원합니다.
  • ?
    은혜 2021.03.31 09:17
    베드로는 자기의 입의 시인대로 십자가를 꺼꾸로 지고 순교를 했다.
    천국사명의 열쇠를 가지고 예수님의 십자가, 부활을 증거하는데 쉼 없이 달려간 베드로였다.
    그렇다면, 보아너게 야고보와 요한의 사명을 받은 우리들은 어떻게 해야 할 것인가?
    나의 마시려는 잔을 마실 수 있느냐?
    주님 발 앞에 무릎을 꿇을수 밖에 없는 말씀이다.
    꿀 같이 단 에언의 말씀을 입에만 넣고 가만히 있지 말고
    꿀꺽 삼켜 버리자.
    그리고 배에 쓴 고난의 길 , 새일의 길을 주님 오시는 그날까지 남은 자가 되어 걸어가자
    예수님의 좌우편의 자리는 그 잔을 마시는 자의 것이 될 것입니다.
  • ?
    등대지기 2021.04.01 13:02
    그런데 내가 앞으로 가도 그가 아니 계시고 뒤로 가도 보이지 아니하며 그가 왼편에서 일하시나 내가 민날 수 없고 그가 오른편으로 돌이키시나 뵈올 수 없구나 나의 가는 길을 오직 그가 아시나니 그가 나를 단련하신 후에는 내가 정금 같이 나오리라(욥23:8~10)
    자신을 비워야 주님의 십자가가 보인다
  • ?
    하윤 2021.04.02 13:31
    아멘 주님이 마신 고난의 쓴 잔을 우리가 따라가기 위해 우리 자신을 버리고 나의 십자가를 지며 다 내려놓길 원합니다..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274 춘래불사춘(春來不似春) 6 보아오 2021.04.15
» 베드로의 통곡 6 file 보아오 2021.03.30
272 저무는 석양, 이쯤에서 한해를 돌아보자 4 보아오 2020.12.23
271 나의 어여쁜 자야_도서후기 8 헌국 2020.11.08
270 세상에서 가장 귀한 이야기 2 Joshua 2020.08.31
269 자녀를 위한 조언 2 [易子而敎之] 3 보아오 2020.08.18
268 부활의 뒤안길에서 4 보아오 2020.04.13
267 염치없이 누가 주님의 부활을 기다리는가? 2 file 보아오 2020.04.11
266 2020 겨울성경학교 후기 10 file Joshua 2020.01.18
265 기도하는 사람은 주님의 손 위에 놓여 있습니다. 4 file 보아오 2020.01.10
264 청년들에게 5 보아오 2020.01.09
263 가치있는 삶, 아름다운 삶, 영광스런 삶 - 2 2 보아오 2019.11.20
262 상처 투성이 열매 7 file 보아오 2019.11.11
261 하나님을 바라보는 자와 사람을 바라보는 자 5 file 보아오 2019.11.05
260 나라이 임하옵시며 2 보아오 2019.08.30
259 表裏不同 8 보아오 2019.08.19
258 2019 여름성경학교 후기 20 Joshua 2019.08.01
257 滅共의 聖戰에서 승리하는 방법 -3 2 보아오 2019.07.27
256 멸공의 聖戰에서 승리하는 방법 - 2 3 보아오 2019.07.26
255 멸공의 聖戰에서 승리하는 방법 2 보아오 2019.07.24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4 Next
/ 14
롤링배너1번 롤링배너2번 롤링배너3번





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