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문을 환영합니다.
1일동안 안보기
환난 날에 긍휼 함을 받을 인격
 ( 시 59 : 16 - 17 ) 
 
서 론
하나님은 긍휼과 자비가 풍성하시며 시대를 따라서 사람을 불쌍히 보는 긍휼이 있되 환난 날에 특히 긍휼히 여김을 받을 자는 어떠한 자라는 것을 본 성경은 가르치고 있다. 
 
1. 억울한 피해를 당하게 된 자에게 (1-4) 
하나님은 중심을 보시는 동시에 사람이 볼 때는 흠이 많고 악평을 받을 만한 형편에 있다 해도 하나님이 볼 때 옳게 보는 사람은 특히 불쌍히 보는 것이다. 요셉이 억울하게 누명을 쓰고 옥중 생활에서 하나님의 긍휼을 받게 되었던 것이다. 다윗이 억울하게 사울에게 시기를 받고 축출을 당할 때 그를 만 왕의 왕조를 삼았던 것이다. 하나님께서 택한 당신의 사람이 죄 없이 억울한 사정을 당하게 하는 것은 하나님이 친히 불쌍히 보고 더 큰 것을 주기 위한 하나님의 모략이 있다는 것을 알아야 할 것이다. 
 
2. 억울하게 악평을 받는 자에게 (5-7) 
하나님께서 남에게 공연히 악한 말을 토하며 다니는 인간들을 개라고 말했던 것이다. 개라는 것은 필요없이 분별도 못하고 막 짖는 것을 개라 하는 것이다. 또는 시대적인 분별도 못하고 사람을 분별도 못하는 자를 못 짖는 개라고 말한 것이다(사56:10). 하나님은 이러한 무리들을 긍휼히 볼 수 없다. 억울하게 말을 듣고 억울하게 누명을 쓰게 되는 사람을 특히 불쌍히 보는 것이다. 즉 입에 담지 못할 말을 좋아하는 사람을 간사한 악인이라고 말했다 (9-13). 
 
3. 악한 자에게 저주와 거짓말로 인하여 눌림을 당하던 자에게 (10-13) 
하나님은 남을 저주하기를 좋아하고 거짓말하는 자를 향하여 진노하므로 소멸하여 없애는 마지막 환난이니 이러한 가운데 악인들에게 저주를 받을지언정 같이 저주하지 않는 사람을 불쌍히 본다는 것이다. 주님께서도 억울한 저주를 받는 그 자리에서 하나님의 긍휼 함을 받게 되어 왕권의 영광으로 들어가게 되었던 것이다. 
 
4. 식물을 탐하여 욕심으로 하지 않는 자 (15) 
우리는 식물을 위하여 사는 생활이 아니요, 하나님의 인자하심을 힘입어 환난 날에 피난처를 찾는 사람이니 억울한 물질적 피해를 당할지라도 하나님을 더 가까이 하며 하나님의 큰 힘을 믿어야 한다. 만일 어떤 사람이 물질적으로 억울한 피해가 있다고 해서 주님과 나와의 관계가 멀어진다면 그에게는 긍휼 함이 있을 수 없는 것이다. 하나님의 긍휼을 받는 자는 본문과 같은 악한 사람들의 손에서 건져 주시겠다는 약속이 있는 것이다. 
 
결 론 
우리가 인간의 어떤 피해가 온다 하여도 무서워 말고 낙심하지 말 것이니 이러한 때에 하나님은 우리의 피난처요, 힘이요, 나를 긍휼히 여기시는 하나님이심을 체험하게 될 것이다. 만일 하나님께서 이러한 억울함을 당하는 종을 향하여 원수를 갚아 주는 일이 없다면 앞으로 환난 날에 의인은 생명을 보존하기 어려울 것은 사실이다.
하나님의 긍휼은 의인이 억울함을 당하는 그 시대에 그 환경에서 특히 긍휼함을 베풀어 준다는 것을 목적한 것이 본문 성경이다. 다시 말하자면 다윗이 사울에게 억울하게 박해를 당할 때 하나님의 신의 감동으로 쓴 것이 곧 시편 59편이다. 우리는 다윗왕의 계통적인 왕권을 소유할자로서 다윗이 당했던 어려운 환경에서 긍휼함을 받게 된다는 것을 잊어서는 안될 것이다. 
?

롤링배너1번 롤링배너2번 롤링배너3번





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