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문을 환영합니다.
1일동안 안보기

http://www.pennmike.com/news/articleView.html?idxno=37001


러 정찰총국(GRU) '74455' 조직, 평창올림픽 컴퓨터에 악성코드 공격
개최국 한국 비롯해 프랑스·조지아·네덜란드·우크라이나·영국·미국 등에 피해
우크라이나 전력망, 프랑스 대선 등에도 개입해 사이버 공격
美 '사이버테러'로 규정..."국제사회의 안정과 공공의 치안 완전히 저해하는 것" 비판


평창올림픽 개막 당시 있었던 해킹 사태가 러시아 군 정보기관의 주도였던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 법무부와 영국 외무부는 19일(현지시간) 2018년 2월 평창올림픽 개막 당시 러시아 군 정보기관이 사이버공격을 했다고 밝혔다.

미 법무부는 이날 보도자료를 통해 유리 세르게예비치 안드리엔코 등 러시아 군 정보기관 요원 6명을 2017년 프랑스 선거와 우크라이나 전력망, 그리고 평창올림픽 등에 벌인 사이버 공격 혐의로 기소했다고 발표했다.

러시아 군 정보기관 요원들은 평창올림픽 개막식 기간 중 수천 대의 컴퓨터 데이터를 지워 작동 불능 상태로 만들기 위해 악성코드 공격을 시도했다. 

이 과정에서 평창올림픽·패럴림픽 당시 컴퓨터 손상, 인터넷 접근 마비, 방송 피드 교란 등의 작업이 이뤄졌고 올림픽 개최국인 한국을 비롯해 프랑스·조지아·네덜란드·우크라이나·영국·미국 등이 피해를 입었다. 

미·영 사법당국 발표에 따르면 구체적인 공격 주체는 러시아 군 정보기관 중에서도 정찰총국(GRU)의 '74455' 조직이다. 하지만 러시아 측은 중국이나 북한 해커가 한 것처럼 꾸몄다.

미 법무부는 러시아의 사이버 공격이 평창올림픽에서도 단행된 배경에 대해 "당시 IOC가정부 주도로 도핑을 시도한 러시아 선수단이 국기와 국가 없이 참석하도록 결정을 내리자 이 같은 공격이 진행됐다"고 설명했다.

러시아의 사이버 공격은 평창 올림픽 이전에도 있었다. 2015년 12월과 2016년 12월 우크라이나 전력망에 대한 악성코드 공격, 2017년 프랑스 대선을 앞두고 마크롱 대통령 측을 상대로 벌인 '해킹과 유출' 캠페인 등이다.

미 국무부는 이날 마이크 폼페이오 장관 명의의 규탄 성명을 발표했다. 국무부는 "러시아는 당장 이런 무책임한 행동을 멈춰야 한다. 이 같은 사이버테러는 국제사회의 안정과 공공의 치안을 완전히 저해하는 것"이라고 했다.

김진기 기자 mybeatles@pennmike.com

© 펜앤드마이크 출처 명기한 전재 및 재배포는 환영합니다

출처 : 펜앤드마이크(http://www.pennmike.com)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책소개: 교회 해체와 젠더 이데올로기 (이정훈 교수 저) 6 Joshua 2019.05.10
공지 [새일칼럼] 우리 삶에 들어온 적그리스도 사상 청황색 말 14 file Joshua 2018.08.23
공지 [특별기획] 성경으로 본 공산주의 8 새일 2018.04.27
169 전국 2만여 중고등학생 82% “에이즈가 동성 간 성접촉 때문이라는 사실 몰라” file Joshua 2020.11.25
168 대한민국 해병대 | 연평도포격전 10주기 추모영상 Joshua 2020.11.23
167 '명예해병'된 연평도 전사자 父母 "평화라는 이유로 북한 도발 애써 외면 안타깝다" 1 Joshua 2020.11.23
166 [현장24시]2030 청년 의료인들 “태아는 사람...수정된 순간이 생명의 시작” 1 Joshua 2020.11.21
165 [현장24시]“말 못한다고 죽이면 얼마나 아플까요...뱃속 아기도 사람이에요” 초등학생도 시위 2 Joshua 2020.11.12
164 “탈북민 중 북한서 성경책 본 적 있는 사람 4%...종교활동 참여자 1.2%” 2 Joshua 2020.11.02
» 평창올림픽 개막식날 사이버테러도 러시아 정찰총국 소행 Joshua 2020.10.20
162 [광장24시]“하루에 3000명, 1년에 110만명...나치도 이처럼 영아를 학살하지는 않았다” file Joshua 2020.10.18
161 너의 친구 삼았던 자를 그가 네 위에 수령으로 세우실 때 3 보아오 2020.07.28
160 박원순 서울시장과 기독교계의 악연, 지난 행적을 돌아본다 3 Joshua 2020.07.11
159 차별금지법을 제정하려는 진짜 이유 1 보아오 2020.07.06
158 [단독] 내 Feel은 동성애자 or 이성애자 | 초등 5학년 수업설문지 경악...아이들한테 뭐하는 짓거리 file 새일 2020.07.03
157 6월 29일 정의당 주도로 차별금지법이 발의되었다. 1 file 보아오 2020.06.30
156 ★ || 차별금지법 반대 || 온라인 서명 | 국회 청원 ★ 1 file Joshua 2020.06.30
155 "여론 조작·가짜뉴스"...코로나로 드러난 중국의 '샤프파워' 1 Joshua 2020.03.15
154 [단독]최영애 “차별금지법, 9월 국회 상정·연내 제정 목표” 1 Joshua 2020.03.10
153 지자체, 예배 중지 명령/요청 이대로 괜찮은가? 2 Joshua 2020.03.09
152 "차이나 게이트" "나는 개인이오"...3.1절 오후 1시, 포털서 "중국 여론강점기 광복" 검색어 시민운동 Joshua 2020.03.01
151 내 자식 동성애자 만드는 총신 게이들 1 Joshua 2020.02.21
150 美 샌더스 대선 후보, “민주당원은 낙태 찬성 필수” 발언 논란 Joshua 2020.02.15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Next
/ 9
롤링배너1번 롤링배너2번 롤링배너3번





장